과거와 달리 성적인 문화가 많이 개방되었으며 삶의 질을 높이는

 

중요한 부분으로 자리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그만큼 성생활의 인식도 높이고 관리에도 신경쓰셔야 합니다.

 

 

 

성생활은 즐거워야 하며 즐거운 성생활의 첫 걸음은 건강한


 성생활입니다.

 

 

 

 

 

 

 

 

과거와 달리 성에 대한 인식이 높아지면서 주기적으로 검사를

 

받으시는 분들도 크게 증가하였습니다. 과거 꼭 증상이 있어야

 

비뇨기과를 방문했던 것과는 달리 증상이 없더라도 성병을

 

유도했을 만한 행동을 취한적이 있다면 미리미리 검사를 받아

 

보시는 분들이 많습니다.

 

 

 

 

 

 

 

 

 

사실 성병의 종류는 다양하며 무증상인 경우도 많습니다.

 

또한 이러한 문제는 배우자나 연인에게 치명적으로 다가올 수 있는

 

부분으로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며, 검사를 받아보는 것은

 

필수라고 할 수 있습니다.

 

 

다시말해 성매개감염의 위험인자는 정기파트너인지 아닌지? 지난

 

 3개월과 1년 동안 파트너 수가  몇명인지? 익명의 파트너인지 ? 중

 

하나라도 해당된다면 검사를 통해 정상 여부를 확인해 보는 것이

 

건강한 성생활의 위한 기본적인 시작입니다.

 


성병의 종류는 다양하지만 그중 대표적인 것은 다음과 같습니다.

 

 

 

 

 

남자성병종류 

 


기생충에 의한 감염으로는 사면발이, 옴.

 

 

바이러스 감염으로는 HIV- ADIS, HPV(곤지름), HSV(단순포진)

 


세균성 감염으로는 매독, 임균성, 비임균성 요도염 연성하감

 

등이 있습니다.

 


 

성병으로 인한 대표적인 증상으로는 대게 요도 분비물과 요도가려움증,

배뇨통, 생식기 부위 가려움, 홍반성 피부병변, 궤양 등이

나타날 수 있는데 앞서 말씀드렸듯 무증상인 경우도 많습니다.

 


 

 

 

 

 

성병이라고 해서 꼭 성관계나 질내삽입을 해야만 감염되는 것은 아닙니다.

 

또한 구강성교도 성관계이며, 분비물 교환없이도 전염되는 경우도 있습니다.

 

 

이처럼 증상이 없더라도 질내삽입을 하지 않았더라도 본인은 정상이라고

 

생각하여서는 안되며 이는 무책임한 행동이라고 하겠습니다.

 

​정기적인 검사를 통해 미리미리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청담역비뇨기과 스마트맨의원 상담하기 [클릭]

Posted by 남성고민상담소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