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맨의원

남성 갱년기 증상 의심된다면 본문

남성갱년기정보

남성 갱년기 증상 의심된다면

남성고민상담소 2022. 9. 22. 22:34

 

 

 

 

 

 

 

나이가 들어감에 따라 언제부턴가 매사에 무기력하고 의욕이 

 

없어졌다면 갱년기 증상이 아닌지 의심해 보는 것이 좋습니다.


과거에는 '남자는 갱년기가 없다'라고 하며 갱년기는 

 

'여성만 찾아오는 증상이다'라고 알고 있는 분들이 많았으나

 

현재는 이러한 잘못된 상식이 바로 잡히고, 누구나 나이가

 

들면 갱년기 증상이 찾아온다라고 알려져 있습니다.  

 

 

 

 

 

 

 

 

 

 

 



남녀 갱년기 증상의 차이는 여성은 폐경 후 호르몬이 급격히

 

 떨어지면서 증상이 매우 뚜렷하게 나타나는데 반해 남성은 30대부터

 

서서히 떨어진 남성호르몬으로 인하여 증상이 천천히 찾아와

 

그만큼 받아들이는 정도에 차이가 있습니다.

 

 

 

 

 

 

 

 

 

 

 

사람마다 차이가 있으나 일반적으로 남성은 30대 이후부터

 

 남성호르몬 수치가 매년 1%정도씩 떨어져 40대중후반에서

 

50대초반정도가 되면 남성호르몬이 기준치보다 낮아지게

 

되면서 증상이 점차 심해지게 됩니다. 

 

 

 

 

 

 

 

 

 

 

 



이러한 남성호르몬저하는 근골격계, 중추신경계, 생식계통 

 

등의 기능저하를 가져오며, 잦은 피로, 무기력증, 성욕감퇴와 같은

 

증상들을 호소하게 됩니다. 

또한 이러한 육체적 변화는 심리적으로 위축감을 가져오기 때문에

 

 우울감에 시달릴 수 있고, 본인뿐만 아니라 주변까지 힘들게 만들 수

 

있습니다. 


 

 

 

 

 

 

 



과거 갱년기는 세월에 흔적이라고 무작정 참고 견디는 경우가

 

 많았습니다. 하지만 이러한 남성 갱년기 증상은 약간의 치료와

 

본인의 관리와 노력으로도 증상을 많이 호전시킬 수 있습니다. 

남성 갱년기 증상을 치료하기 위해서는 먼저 남성호르몬 수치를 

 

확인하여 기준치보다 낮을 경우 남성호르몬을 높이기 위한

 

테스토스테론을 투여하게 됩니다.


이러한 호르몬치료는 갱년기로 인하여 느끼던 우울감,피로감, 무기력증과


같은 일반적인 증상들을 보다 빠르게 개선할 수 있습니다. 

 

 

 

 

 

 

 

 

 



또한 이러한 치료 외에도 본인 스스로가 관리하여야 하는데 금주와 금연은 

기본으로 적당한 운동, 충분한 수면, 균형잡힌 식습관, 스트레스 관리, 적당한

성생활 등 관리에 힘쓴다면 보다 증상을 개선할 수 있습니다.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