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맨의원

겨울철 심해지는 배뇨장애 원인은 ? 본문

남성갱년기정보

겨울철 심해지는 배뇨장애 원인은 ?

남성고민상담소 2022. 11. 6. 23:33

 

 

 

 

 

 

 


날씨가 점차 추워지는 겨울이 다가오면서 유독 소변 보기 힘들다고 

호소하는 남성분들이 있습니다. 이는 방광 아래에 위치해 정액을 생성하고 분비하는

전립선이 과도하게 커지는 전립선비대증이 악화될 수 있기 때문인데요. 

 

 

 

 

 

 

 

 


날씨가 추워짐에 따라 골반근육이나 전립선 주변 근육들이 제대로 이완되지 

못하고 전립선 자체 세포가 수축해 전립선이 요도를 심하게 압박하면서 

소변이 방광에 꽉차서 소변은 자주 마렵지만 소변이 잘 나오지 않는 상태가

될 수 있습니다. 또한 여름철에 비해 땀의 배출량이 상대적으로 줄어들어

소변량이 늘어나기 때문입니다. 그만큼 전립선비대증 증상은 겨울철 더욱

관리하고 힘써야 합니다. 

 

 

 

 

 

 

 

 



전립선비대증의 증상은 소변을 자주보게 되거나 배뇨 후에도 시원한 느낌이

나지 않고, 잔뇨감을 느끼게 되는등의 배뇨장애를 겪게 되며 급기야 본인도 

모르는 사이에 흘러 넘칠 수 있습니다. 

이러한 배뇨쟁아 증상이 계속되다보면 결국 신장기능에까지 문제를 야기할 수

있으며, 간접적으로 성기능에까지 지속적인 자극을 주어 성기능저하를 불러오게

될 수 있습니다. 

 

 

 

 

 

 

 

 



이러한 전립선비대증의 원인은 아직 뚜렷하게 규정되어 있지는 않지만 

유전적, 체질적 영향이 크게 작용한다고 추측되고 있으며 특히 고령층에

주로 나타나는 만큼 나이와 남성호르몬의 영향을 끼친다고 보고 있습니다. 

전립선비대증 검사는 소변검사와 혈액검사를 통해 진단하게 되며

 

 소변검사로도 요도감염 유무, 적혈구의 존재, 암세포의 존재까지 확인할 수

 

있습니다. 


 

 

 

 

 

 

 


소변검사로 특별한 문제를 파악하지 못한 경우 혈액검사를 통해 신장기능검사와

전립선 특이항원을 검사하게 되며 판단하게 됩니다. 

전립선비대증은 1차적으로 약물적인 방법으로 치료하는데 이를 통해 호전기미가

보이지 않는다면 수술적 방법을 고려할 수 있으며 수술적방법으로는

절개와 경요도적 수술이 있습니다. 

 

 

 

 

 

 

 

 

0 Comments
댓글쓰기 폼